안개비가 하얗게 내리던 밤
그대 사는 작은 섬으로 나를 이끌던 날 부터
그댄 내게 단하나 우산이 되었지만
지금 빗속으로 걸어가는 나는 우산이 없어요

이젠 지나버린 이야기들이 내겐 꿈결 같지만
하얀 종이위에 그릴 수 있는 작은 사랑이어라
나나 나나나나 나~~~~  나나 나~~~~
잊혀져간 그날에 기억들은
지금 빗속으로 걸어가는 내게 우산이 되리라

~간 주 중~
이젠 지나버린 이야기들이 내겐 꿈결 같지만
하얀 종이위에 그릴 수 있는 작은 사랑이어라
잊혀져간 그날에 기억들은
지금 빗속으로 걸어가는 내게 우산이 되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