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rybody Put your hands up
hey hey
Everybody Put your hands up
MC 스나이퍼 MC 로꼬
Say yeah say yeah yeah
Everybody Put your hands up
Throw your hands up
Show me the money
Touch the sky
내 손 밑으로 힘없이 떨궈진 팔
올리긴 난 힘들지만
계속 시간은 가지
보이지 않는 건
이미 빼버린 반지
다시 돌려 놓을 수 없다는 건
나도 알지
네 그림자 안에 숨었던
나의 발을 빼
그 사이에 생긴 공간을
눈에 담을 때
너와 나의 관계
이제서야 실감을 해
믿고 싶지 않아
난 일단 두 눈을 감을래
널 처음 만나
그 날처럼 난
여전히 사랑이 버겁다
넌 떠났지만
이별을 쥐고서
이 밤이 새도록 울었다
또 빌었다
돌아오기를
목 놓아 노래를 부르다
더불어 난 내 불안함에
심장이 검게 물든다
이 공기조차 무겁다
우린 사랑했잖아
반복이 되는 이 만남과 이별
여행 조차도 이제는 지겹다
난 정말
두렵다 못해서
심장에 매질을 해대는
그 차가운 말투가
무섭다 기나긴 설움에
지쳐서 울다가 입술을 깨물고
입을 다문 나
아직 사랑하는 날
너도 알고 있잖아
매일 밤 울며 전화하는 날
낯설만큼 차가운
니 목소릴 들어도
바보처럼 난 너를 못잊어 이렇게
Everybody say yeah yeah yeah
yeah yeah yeah yeah
그래도 잊혀지긴 싫어
너를 잡은 손
밀쳐 버리려
나를 짚은 너의 손
기적을 바라며 나를 보는 두 눈
힘껏 날 밀치고
넌 다른 곳만 볼뿐
그럼 갈 길을 가
나는 여기서
그대로 잘 살고 있을 수 있어
약속 하나만 해줄 수 있다면
네가 여기로 잠깐이라도
와줄 수 있다면
그대에게 버려진 난
길 위를 떠도는 개같아
멀리 입양되가는 애같아
두 날개가 부러진 새같아
늘 항로를 잃은 배같아
아침을 잃은 해같아
뒤틀린 선택은 견디다 못해
심장을 태워 재가 돼
널 내 곁에  잡아두려는
빈 손짓은 더 애타네
비틀대 비틀 위태로운 난
여태 신음만 뱉어내
두 배가된 이 사랑의 갈증
목마른 나에게 그대는 끝끝내
바닥을 드러낸 샘같아
여긴 발길이 끈긴 역같아
아직 사랑하는 날
너도 알고 있잖아
매일 밤 울며 전화하는 날
낯설만큼 차가운
니 목소릴 들어도
바보처럼 난 너를 못잊어 이렇게
힙합 날 밀어내지만
우리는 사랑 했잖아
아직 덜 자란 나의 힙합 뮤직은
아직도 키가 크잖아
더 뱉어봐 애써봐
Better and Better
비트를 타는 베토벤
이 시간이 지나고 변질될지라도
이빨은 힙합을 뱉어내
힙합 날 밀어내지만
우리는 사랑 했잖아
아직 덜 자란 나의 힙합 뮤직은
아직도 키가 크잖아
더 뱉어봐 애써봐
Better and Better
비트를 타는 베토벤
이 시간이 지나고 변질될지라도
이빨은 힙합을 뱉어내
누가 날 여기다가 버렸소
Put your hands up
Everybody Put your hands up
제발 그러지 말아
아직 사랑하는 날
너도 알고 있잖아
매일 밤 울며 전화하는 날
낯설만큼 차가운
니 목소릴 들어도
바보처럼 난 너를 못잊어 이렇게



-----------------
사랑했잖아 (Live) (Feat. Loco & 손승연)
MC 스나이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