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 (Soyou) (+)


손안에 불어와 잡힐듯 사라져간
야속한 바람처럼 멀어진 그대

가슴을 붙잡고 숨죽여서 흐느끼는 밤
어둠속에서 나의 하루가 서글픔으로 지나간다

힘들게 지우고 지워도 또 다시 그려지는
아픈 기억들이 슬픈 우리 사랑을 더 슬프게해
아무리 감추고 감춰도 자꾸 눈가에 차오르는
나의 눈물처럼 흘러 넘치는 그리움 나는 어떻게 해

행여나 꿈에라도 볼 수 있을까
애타게 기다리면 만나지려나

쓸쓸한 저 달에 나의 소원을 빌어본다
그댈 한번만 다시 한번만 울음 섞인 나의 혼잣말

힘들게 지우고 지워도 또다시 그려지는
아픈 기억들이 슬픈 우리 사랑을 더 슬프게해
아무리 감추고 감춰도 자꾸 눈가에 차오르는
나의 눈물처럼 흘러 넘치는 그리움 나는 어떻게 해

슬픈 꿈에서만 내 곁에 오는 그대란걸
알지만 알고 있지만 나는 조금도 놓지 못해

힘들게 지우고 지워도 또다시 그려지는
아픈 기억들이 슬픈 우리 사랑을 더 슬프게해
아무리 감추고 감춰도 자꾸 눈가에 차오르는
나의 눈물처럼 흘러 넘치는 그리움 나는 어떻게 해